2013.01.17 18:43

창의적인 10가지 포장방법(10 ways to wrap things)

 

November 29, 2012 in Style

 

 

There isn’t an occasion I can think of that a small gift doesn’t lift. A bag of home-baked biscuits to say ‘thanks for having me’, a little potted flower to say ‘hope you’re well soon’, a pretty ring to say ‘thanks for cooking dinner’ and a box of notecards ‘just because’. Gifts should definitely not be saved just for birthdays or Christmas.

 "단지 그냥"이라는 말로 작은 쪽지나 카드와 함께한 조그만 가방의 직접 구운 과자는 "함께해주셔서 감사해요"하고 말하고, 작은 꽃화분은 "빨리 나으세요", 그리고 예쁜 반지는 "저녁 요리를 해줘서 고마워요"하고 말한다. 선물은 단지 생일이나 크리스마스에만 주고 받는 것만은 아니다.

 

I spend a lot of time wrapping the gifts I give. First there’s the browsing of beautiful papers and fabrics and ribbons and other bits and pieces that make up a delicious present. Then there is the sorting and ordering of said bits and pieces, especially when you buy too many as I do. After that I carefully select which combination to use, knowing that I’m really wrapping up more than just a present. I’m wrapping up the occasion, the recipient and the way I feel about them too.

I think once all that is done, the wrapping is maybe even more important than the loveliness inside.

나는 정말 많은 시간을 내가 줄 선물을 포장하는데 보낸다. 첫번째는 선물을 포장하기 위한 멋진 종이나 천, 리본 혹은 다른 재료들을 찾는데 보낸다. 특별히 많은 것들을 사서 포장할 경우에는 선물 재료들을 종류별로 가지런히 정리하기도 한다. 내가 사용할 재료들을 신중히 선택한 후에는 나는 내가 포장해야할 선물에 대해서 조금더 많이 알게 된다. 나는 선물하고자 하는 사람과 내가 감사하는 이유를 포장하는 것이다.

 

(The humble paper bag makes a sweet gift wrap: Baked, via Pinecone Camp)

겸손한 종이 가방은 달콤한 선물 포장이 될 수 있다.

 

(Loving this stiched book pages gift wrap idea: Happy Friday! Via Mint)

사랑스러운 책종이를 꽤맨 포장 방법

 

(Nature can add a great finishing touch to wrapped gifts: Untitled image, via Flickr)

자연은 포장된 선물에 멋진 마무리를 해준다

 

(Here's how to make your own gift bag: Paper Gift Bag Tutorial, via Hello Sandwich)

여기 당신만의 선물 가방을 만들 수 있는 방법을 보세요

 

(These Musical animal pockets make cute gift packages, via Upon a Fold)

노래하는 동물 가방은 귀여운 선물 포장을 만들어 준다.

 

(Now this is what I need! Wrapping paper pad, via Upon a Fold)

이게 바로 내가 필요한 것! 포장지 봉투

 

(Print your own gift wrap with this idea:Printable Halloween wrap. Via Mini-eco)

나만의 포장지를 인쇄하자

 

(Adorable mix and match card and gift wrap, via Varpunen)

사랑스러운 카드와 선물 포장지의 매치

 

(Check out these clever wrapping ideas using doilys: Doily Chic, via 100percentdelicate)

도일리를 이용한 똑똑한 포장 방법

 

(So cute! Award Ribbon Stickers, via BLANK supplies & inspiration)

너무 귀여운 상장 리본 스티커

 

(Personalise a gift with these Starburst Stickers, via BLANK supplies & inspiration)

스티커를 이용한 개별 선물 포장가방

 

※ Original Article : http://blogs.kidspot.com.au/villagevoices/10-ways-to-wrap-things/nggallery/image/10-creative-ways-to-wrap-things-3/#gallery

 

※ 다양한 포장 아이디어들도 좋고, 그리고 각 블로그들을 클릭해서 들어가면 더 많은 아이디어들도 볼 수 있어 제가 자주 들어가는 곳들이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2013.01.08 08:30

Photo: Mark Metcalfe

 Photo: Mark Metcalfe

 

Nation on alert as bushfires spread, Gillard warns NSW residents to be vigilant

(호주 길러드 정부 지역주민들에게 산불 경계 주의)

 

Courier Mail. January 07, 2013

 

FIREFIGHTERS are battling hundreds of blazes across southeastern Australia amid warnings of "catastrophic'' conditions in some areas with high winds and temperatures in the mid-40s predicted for tomorrow.

소방관들은 내일 호주 남동부 지역의 40도 중반의 높은 온도와 강풍으로 인한 "큰 재앙"이 예상되는 가운데 수백개의 산불과 맞서 싸우고 있다.

 

A massive bushfire could potentially double in size and hit small farming communities in Victoria's southwest, as the north of the state faces severe conditions.

There is a threat to lives and property with the southwest Victorian settlement of Drik Drik under direct attack from fire and embers, authorities said on Monday night.

An afternoon wind change swung the 4000-hectare Kentbruck fire on a path to Drik Drik, an agricultural farming area of about 30 houses.

거대한 산불이 잠재적으로 두배의 규모로 북쪽지역의 심각한 상황처럼 남서쪽 빅토리아주의 작은 농장 지역을 덥칠 가능성이 있다. 월요일 저녁, 정부 관계자는 남서쪽의 빅토리아주의 드릭드릭 지역의 주민들과 가구들이 화재와 잔재로 인한 직접적인 피해를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오후의 바람의 방향 변화는 30가구가 살고 있는 농장지역이자 드릭드릭의 길목인 켄트부룩의 4000헥타르의 지역을 흔들었다.

 

Authorities warned the out-of-control bushfire had the potential to double in size to 8000 hectares in an afternoon with westerly to south-westerly winds of up to 40km/h on Tuesday capable of pushing the fire a significant distance.

정부관계자는 통제불가능한 산불이 잠재적으로는 내일 40km/h 남서풍의 영향으로 2배 규모의 8000헥타르의 지역에 이를 가능성이 있다고 경고했다.

 

Fire services commissioner Craig Lapsley said the immediate concern on Monday night was the Drik Drik area but the key issue would be on Tuesday.

"It will be a fire that will be pushed with winds and we believe that it's got the potential to move significant distance tomorrow, potentially block the Princes Highway and have further impacts on the rural community around Drik Drik and Dartmoor," Mr Lapsley told ABC TV.

With temperatures soaring across the nation, Prime Minister Julia Gillard has warned residents in bushfire-affected areas to to stay vigilant.

소방대 국장, 크레이그 랩슬리(Craig Lapsley)는 오늘 저녁 가장 긴급한 사안은 드릭드릭 지역이었으나, 내일이 중요한 시점이 될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ABC TV를 통해 "이번 산불은 바람과 함께 계속 진행될 것으로 보이며 내일 빠른 속도로 이동하여 프린스 고속도로를 막고, 드릭드릭과 다트모어 지역까지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높은 기온이 온 호주 지역을 뒤덮고 있는 가운데, 줄리아 길라드 장관은 산불 피해를 당한 지역주민들에게 방심하지 않도록 당부했다.

 

Tasmania Bushfire Disaster (태즈매니아 산불재앙)

The fires burn close to Taranna in the state's south east. Picture: Mark Stewart

산불이 남동쪽의 타라나(Taranna) 지역까지 태우고 있다.

 

A farm in Carlton River bears the marks of the fires that ravaged the area. Picture: Mark Stewart

칼튼 지역의 농장은 산불의 흔적을 견디고 있다.

 

Burnt out scrub is seen along Pirates Rd in Taranna. Picture: Toby Zerna

다 타버린 나무들이 타라나 지역의 파이럿 도로 보여지고 있다.

 

Fires close in on Taranna in the state's south east. Picture: Mark Stewart

산불이 남동쪽의 타라나 지역에 가까워지고 있다.

 

Original Article(원문 보기) : http://www.couriermail.com.au/news/national/tasmanias-bushfire-missing-located-as-gillard-offers-support-to-residents/story-fndo20i0-122654817811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