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7.04 03:13

2008년 9월 12일 mbc "W"에 소개된 닉 브이치치는 호주 출신으로 태어났을때부터 선천적으로 팔과 다리 없이 작은 발 한쪽만 가진 채 태어났다. 누구든 포기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지만 다행히 그들의 부모는 포기하지 않고 닉이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할 수 있게 해주었다.
Nick Vujicic who was introduced on MBC TV on 12th of Sep 2008 was born without arms and legs naturally, only have small one foot. His parents didn't give up even though it's hard to accept all things and They did their best for his son.

그래서 그는 서핑, 보드, 수영을 즐기며, 대학교까지 마치고 그의 경험과 도전을 나누고 있다.
비디오로 보면 그의 삶을 더욱 깊이 느낄 수 있다. 밤중에 보다가 정말 울컥했다는;;;
정말 감동적이며, 삶의 의미를 다시 생각하게 만든다.
Now, he goes surfing, boarding and swimming and finished his university. He also talks his experience and challenges. I just feel very touching through his video clips and almost cried when I watched;;;;; It made me think the meaning of my life again.

<출처 : 닉 브이치치의 공식 홈페이지 http://www.lifewithoutlimbs.org/ >

▶ 2008년 9월 12일 mbc "W"



"넘어졌을때, 다시 일어나지 않는다면....영원히 넘어진채로 남아있는다.
그러나 가끔 너무 힘들어 자신이 없다. 그러나 100번을 넘어진다고 해도 포기하지 않는다면
일어날 수 있다. 몇번을 실패했는지는 중요하지 않다 내가 다시 일어나는 것이 중요하다."

▶ 닉의 하루 그리고 그의 고백

" 하나님이 계시다면 어떻게 나에게 이런일이 생길 수 있는 것일까 생각했다.
나는 정말 내 인생을 끝내고 싶었다....정말 화가 났다.
하나님께 물었다 왜 나입니까? 증명하십시요 당신이 진짜라면....
그런데 이유가 있었다. 하나님은 나에게 특별한 계획이 있었고, 그는 내가 그 일을 하기 위해 강하기 원하셨다.
예수님은 늘 함께하시며 우리 한 사람 한 사람이 제한이 없는 예수님의 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