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12.04 10:12

LG Electronics launched the mobile phone which is named "Franklin Planner phone" on 3th of December. As you guess, the phone's features are very focused on planning schedule. For this phone's launching, they invited Stephen Covey, professional speaker and the author of "The Seven Habits of Highly Effective People"
                                        <LG Flanklin Planner Phone>

I was very excited becacuse I got a chance to attend his lecture which is titled "Strategy for success in Mobile era"  ^.^

사용자 삽입 이미지
The lecture was good though it was just one hour of time. It's very helpful to think about what I am focused on.

I'd like to summerise the point of his lecture below.

The 8th Habit
His point is find my own voice(myself) and aftet that people can inspire the others like family, organizations.....

Through the all processing above, we can get some results below;

* results
- Sustained superior performance($)
- Winning cultures of unlieased people
- Loyal promoting customers and partners
- Distinctive contribution

4 Disciplines of execution
1. Focus on the wildly important
2. Act on the lead measures
3. Keep a compelling scoreboard
4. Create a cadence of acconntability

case study :Copa Airlines
goal : be on time

Actually, the video clips he showed are very impressive. There some successful examples which are consulted by the center like Copa Airlines. The video clip showed how they archived the goal of "be on time" so finally they became the No 1. airlines in Central America now and their on time rate of arrial raised up to 91.5% from 50% in 2000. I'm not only talking about the results but also all people who work the company look very happy with their archivement.

Also, Stephen Covery emphasized that we need to start from family. If we fail from family, we can not make it from our work.

The process is more worth than the results.


* If you are interested in his lecture please visit here.
<Stephen Covey on Choosing Success>
http://kr.youtube.com/watch?v=U8LM4C1l70U


2008.11.13 19:40

얼마전 가족들이 함께 식사할 기회가 있었다. 밥을 먹는 내내 중학생 사촌동생이 친구랑 문자를 보내느라 결국엔 아빠에게 한 소리를 들었다. 들어보니 쪼끄만 녀석의 문자질이 한달에 3000건이라고 한다.
한달에 100개도 쓰지않는, 그나마 업무시간에는 인터넷 문자서비스를 선호하는 나로서는 그들의 속도를 따라가기는 IMPOSSIBLE!! .... 정말 대단한 녀석이다. 근데 그건 그 녀석뿐만이 아니다. 대부분의 십대들이 문자쓰기를 물쓰듯(?) 하고 있다고 한다.

이때 그들의 유행에 발맞추어 LG Moblie Worldcup이 열리고 있다. 전 세계 15개국에서 동시에 진행되고 있는 이 행사는 한마디로 휴대폰 문자를 가장 정확하고 빨리 보내는 실력을 겨루는 경기이다.  국가별로 진행한후, 내년에는 전세계의 일인자들이 경쟁한다고 한다.

http://www.lgmobileworldcup.com/

사실, 그 전에는 별 관심이 없었는데, 오늘 점심을 마치고 돌아오는 길, 회사 로비에서 부스를 만들어놓고 행사를 하고 있는 것이 아닌가? 호기심에 한번 해봤는데..... 1분 15초(^^;;;;;;) 그거 몇자 안되는데 정말 사람을 흥분되게 한다. 하지만 평소에 띄어쓰기를 안하는 나로써는 정말 어려운 도전이다....(핑계....-.-;;;)

요즘 경기도 안 좋은 요즘.... 이런 사소한 이벤트지만 동료들과 한바탕 웃을 수 있는 기회인듯하다. 또한 수능을 막 끝낸 고딩들과 방학을 앞둔 초딩들에게도~ 그들에게 더욱 확률이 높을테니 더욱 신나지 않을까?

핸드폰 중독이라 걱정하는 이들도 많다지만, 나느 이런 사소한 재미와 그 또래문화의 하나라고 생각한다. 설마 그들이 나이 사십이 되어서도 문자를 한달에 3000건씩이나 보내지 않겠지 않은가?

서두르세요!! 경기 마감은 11월 21일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