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11.21 15:00

 

안녕하세요~~ 저의 익스피디언1기로 올리는 마지막 호텔리뷰네요.

오늘은 브리즈번 시내에 위치한 "메디나 이그제큐티브 브리즈번"을 소개해드릴께요~

 

메디나 이그제큐티브 브리즈번(Medina Executive Brisbane)

 

 

- 주소(address)

: 15 Ivory Lane, Fortitude Valley, QLD, 4000

 

- 전화번호(Phone number)

: +61 7 3218 5800

 

- 예약페이지 바로가기 : http://tinyurl.com/cnrd3cj


사진으로만 보고  제일 맘에 들었던 건 역시 위치가 시티에서 가까운 점이다. 리버사이드 바로 옆에 위치하고 있어 이동이 편하다는 점이다.

 

그리고 호텔 홈페이지에 보이는 스토리브릿지 바로 옆에 있는 호텔의 모습이 더욱 멋져서 선택하게 되었답니다^^

 

 

 

호텔이 Ivory Lane에 중간에 위치 하고 있는데 아주 가파른 길을 반정도 올라가게 되면 위와 같은 표지판을 보시게 됩니다. 그래서 리셉션으로 가시거나 차를 가지고 가실 경우에는 주차장을 별도로 이용하실 수 있답니다~

역시 시티에 위치해 있다보니 주차비를 별도로 내셔야 한답니다. (1박 주차비 : $7.50)

 

 

이곳이 바로 호텔 입구. 레지던트 아파트와 호텔을 같이 하고 있어서 리셉션이 그렇게 크지 않고, 사람들도 그렇게 붐비지 않아서 기다리지 않고 바로 체크인을 할 수 있답니다^^

 

제가 오늘 머물 곳은 바로 스튜디오 더블룸이었는데요. 규모가 생각보다 조금 작아서 방에 들어가면 바로 이렇게 베드가 중간에 위치에 있고, 욕실이 바로 입구에 위치해있답니다~

 

건물 자체가 좀 오래되어서 그런지 욕실도 작고 오래된 디자인이지만 깔끔하게 정돈 되어 있답니다.

 

비누와 샴푸 용품도 이렇게 준비되어 있네요.

이 브랜드는 벌써 두번째 보는데요. 호주에서 많은 쓰는 제품인가봐요~

 

그리고 욕실 바로 건너편에는 이렇게 작은 주방이 마련되어 있답니다~~

전자렌지만 구비되어 있어, 음식을 하기는 좀 어렵지만 그래도 음식을 외부에서 사가지고 오실 경우에는 데워 먹기엔 부족하지 않을 것 같아요~ 저도 친구와 같이 시티에서 태국음식을 사다가 친구들과 같이 저녁을 먹으면선 완전 수다를 떨었답니다~ㅎ

 

그리고 이렇게 식기류가 구비되어 있고, 전기주전자도 있어서 커피나 차도 마실 수 있답니다^^

 

그리고 냉장고에는 다양한 음료들이 구비되어 있었는데요.

맥주는 이곳 태즈매니아의 전통 맥주인 캐스케이드(Cascasde)가 준비되어 있네요^^

 

그리고 옆에는 작지만 TV와 책상이 준비되어 있네요.

 

 

 

이곳이 바로 호텔 밖의 전경.

사실, 호텔 발코니 밖으로 보이는 스토리 브릿지를 상상했는데 저의 방은 그 반대쪽을 바라보고 있더군요^^;;

그래도 길건너편에 오래된 건물의 야경이 아름다웠답니다.

 

다음날 아침. 비가 오듯 찌뿌둥한 날씨였지만 그래도 체크아웃 하기전에 이곳저곳 사진을 찍기 전에 이렇게 나섰답니다~ 이곳은 바로 수영장. 사이즈는 아담했지만 그곳에서 바라보는 전경은 완전 예술이었답니다~

날씨가 좋았으면 더 멋진 사진을 보여드릴 수 있었을텐데... 좀 아쉬웠지요....

 

이곳이 호텔에서 바라보는 스토리 브릿지~ 역시 멋지죠^^ 나중에 브리즈번에 오시게 된다면 이 브릿지를 꼭 한번 걸어보시길~ 혹은 다리위에 난간을 걸을 수 있는 스토리 브릿지 등반 투어도 있으니 한번 도전해보세요^^ㅎ

 

그리고 제가 머물렀던 호텔의 다른 방향의 모습이네요~

아무래도 이쪽방향은 발코니도 있고 바로 스토리 브릿지도 볼 수 있어서 조금더 비싸겠죠^^;;

 

이렇게 저는 메디나 이그제큐티브에서 하룻밤을 지내고 호텔 리뷰를 마쳤습니다. 다른 건 다 좋았지만, 베드가 바퀴가 달려있어서 계속 움직인다는게 조금 불편하긴 했지만, 단기로 머무시기엔 위치로 보면 좋은 것 같아요~

호텔에서 바로 체크아웃을 하고 저랑 제 친구는 호텔 바로 옆 리버사이드로 살짝 산책을 했지요^^

 

평점 : ★★☆☆☆
가격대 : 186,000원~

한마디로 요약하면... 시티 바로 옆에 위치하면서도 가격대비 저렴하고, 브리즈번 시티에서 하루나 이틀 숙박하시면서 시티를 중심으로 여행하시거나 출장을 다녀오시는 분들께 추천드려요~

 

이렇게 보니 익스피디언1기로 드리는 마지막 호텔 리뷰가 되었네요. 아쉽기도 하지만 그래도 역시 다양한 경험들을 할 수 있는 시간이었던 것 같아요~ 익스피디언1기 활동을 하면서 가보지 못했던 지역을 가볼 기회도 얻었고, 한국과는 다른 호텔 문화도 배우게 되었답니다.

예를 들어 저는 한국처럼 의례 조식이 당연히 포함되는 줄 알았는데... 호주에서는 그렇지 않은 경우도 많다는 것도 알았구요. 그리고 호텔이 당연히 관광객들만을 위한 곳이라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호주에는 상당수가 레지던트 아파트 로 많은 사람들이 렌트해서 살고 있다는 것도 알게 되었어요.

 

익스피디언1기는 이제 마무리하지만 앞으로도 호주 곳곳의 있는 호텔리뷰는 계속됩니다~빠샤!!!!

 

2012.10.24 18:34

안녕하세요^^ 브리즈번은 이제 정말 여름이 완연하답니다. 정말 뜨거운 햇살을 보면 퀸즈랜드를 Sunshine State라고 하는 이유를 절실히 느끼지요~

 

골드 코스트는 시드니나 다른 도시에서도 여름이면 늘 찾는 유명한 관광도시이기도 하지요. 저는 그런데 운전해서 한시간이면 갈 수 있는 거리에 살고 있지요. 완전 행운이예요~ㅎㅎ

 

 

익스피디언 1기로 이번에 찾은 곳은 바로 "QT Gold Coast" 서퍼들의 천국이라 불리는 서퍼스파라다이스(Surfers Paradise) 해변 바로 옆에 위치해 있답니다.

 

QT Gold Coast

 

- 주소(address)

: Cnr Gold Coast Highway And Staghorn Ave, 7 Staghorn Avenue, Surfers Paradise, QLD, 4217

 

- 전화번호(Phone number)

: +61 7 3280 5100

 

- 예약페이지 바로가기 : http://tinyurl.com/8sn29b4

 

전체 22층의 멋진 건물 바로 해변 옆에 위치해 있답니다~ 주위에 워낙 많은 호텔들이 있어 좀 찾는데 좀 헷갈릴 수 있지만 보시면 바로 건물에 크게 "QT" 로고가 붙어있답니다.

 

 

 

 

 

 

 

 

 

이곳이 바로 리셉션이예요~ 온갖 화려한 색으로 빛나는 리셉션에 파랑 유니폼과 꽃을 단(?) 언니들이 저희가

친절하게 맞아주시네요. 원래는 2시가 체크인이지만 30분 정도 일찍 도착한 저희에게

바로 체크인을 할 수 있게 해주었답니다.

 

* 차를 가지고 가시면 별도 주차비를 내셔야 합니다. 1박에 $8 내시면 되시구요. 골드코스트에는 워낙 주차할 곳 찾기가 어렵다보니 그냥 건물안네 주차하는게 좋을 것 같아 저희는 이곳을 이용했답니다~

 

로비를 둘러오면 이렇게 각양각색의 의자들과 테이블들이 펼쳐져 있어 마치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가 된 기분이랍니다.

사진찍기에 너무 좋아서 다름 사람들에 전혀 의식치 않고 사진 찍기에 열중했답니다~ㅎㅎ

 

이 분들은 누구실까요?? 리센셥에 있는 직원들 뿐만 아니라 모든 남자 직원들도 이런 복장으로 손님들을 맞이하고 있답니다. 아주 인상적이에요ㅎㅎㅎ

 

온갖 디자인들과 아이디어들에 들떠서 드뎌 방에 도착!

저를 실망시키지 않는 방은 정말 아기자기 색들로 저를 맞이했답니다~ㅎ

 

 

베드도 깔끔하고 아기자기한 베개들이 준비되어 있고, 벽면에 장식된 거울들도 Q를 상징하는지 온통 동그라미들이에요.

 

욕실벽은 이렇게 깔끔한 디자인에 욕조까지 구비되어 있고,  그 옆에 있는 세면대에도 바닷빛 세면 용품들과 컵 그리고 타올까지 어여쁘게 놓여 있네요^^

 

 

 

 

 

 

 

 

 

 

 

 

 

 

 

 

 

 

 

 

 

 

 

 

 

그리고 수납장에도 우산이랑 가운까지 이렇게 준비되어 있는데...

정말 맘에 들었는데~ 구입하려면 한개의 $120(한화로 12만원)-.-;;

 

 

 

그리고 미니냉장고에는 여러가지 음료들과 그리고 에스프레소 머신까지 정말 없는게 없네요.

 

스낵 종류는 가격이 너무 비싸서 사실 손도 못대고ㅎㅎ 에스프레소 커피만 마셨답니다. 요 캠슐 커피 하나에 $1.5~

 

* 와인이나 맥주 한 잔을 드시고 싶으신데 너무 비싸서 망설이신다면 호텔에서 10분 정도 거리에 bottle shop(호주에서는 이곳에서만 주류를 구매할 수 있답니다.) 에서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답니다.

 

 

 

 

 

 

 

 

 

 

 

 

 

 

 

 

 

 

 

 

그리고 테이블에도 갖가지 아기자기한 디자이너 아이템들이 구비되어 있답니다.

놀라운 건 이 모든 제품들을 구매할 수 있다는 것~!

컵 하나까지 금액이 적혀 있는 리스트가 있어서 원한다면 무엇이든 구매할 수 있었답니다.

사실... 호텔에서 이런걸 판매할 생각을 하다니 정말 아이디어예요^^

 

이 QT 기념 엽서는 $1. 요것만 기념으로 구입했어용ㅎ (사실 다른건 다들 너무 비싸서...^^;;)

 

 

그리고 이 램프는 저랑 신랑이랑 제일 탐내던 아이템이었는데요... $100을 내고 장만하기엔 무리가 있어 포기;;

 

 

 

 

 

 

 

 

 

 

 

 

 

 

 

 

 

 

 

 

 

 

 

 

요 노란 동그라미에 걸려있는 쪼리와 가방도 완전 아이디어죠^^

바닷가에 가면 꼭 필요한 아이템인데 장만하지 하지 않았다면 이것도 구매하기 좋겠죠~

개인적으로 방에 있는 아이템 중에 가장 많이 팔리는 아이템일듯ㅎㅎ

 

 

 

 

 

 

 

 

 

 

 

 

 

 

 

 

 

 

 

 

 

 

 

 

 

 

 

이곳이 바로 골드 코스트~~ 저희 방이 바다 반대 방향이라... 도시 밖에 보이지 않았지만...

건너편에 있는 다른 호텔들이 수영장들이 여기저기 보이네요ㅎㅎ

 

방 구경을 마치고 이젠 호텔 구경을 해볼까요?^^

로비 한켠에 위치한 gift shop. 방에서 보았던 아이템들도 보이고 다양한 디자인들의 아이템들을 팔고 있었답니다~ 물론 가격대가 만만치 않지만 그래도 구경할 거리가 많은 가게예요^^

 

이곳은 바로 커피와 스낵을 즐길 수 있는 로비의 카페랍니다. 형형색색의 동그마리들로 장식된 벽들이

너무 인상적이고, 중앙에 위치해 있는 마카롱, 케잌, 머핀 테이블이 오가는 이들의 시선을 붙잡고 있죠~

그리고 맛있는 커미 한잔을 즐기기에 정말 좋은 장소있듯~

 

수영장과 스파. 1층에 카페 옆으로 밖에 있는 통로로 나가면 바로 접할 수 있답니다.

규모가 크진 않지만 물놀이하거나 따스한 햇빛 아래서 책을 읽기에 너무 좋아요~

저도 수영하기엔 아직까진 물이 차가워서 발을 담그고, 여유로운 시간을 보냈답니다^^

 

호텔 구경을 마친 후 우리는 바로 옆에 있는 바닷가를 걷기 위해 길을 나섰는데요~

입구에 있는 이 깜찍한 오토바이. 렌트도 할 수 있다고 하니 정말 아이디어 만점이죠?^^ㅎ

 

 

호텔 입구에는 이렇게 이쁜 오토바이 말고도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의상을 입은 직원들이 손님을 맞이 하고 있고, 벽면에는 이런 돌모양의 아이템들이 호텔의 손님들을 맞이하고 있답니다~

 

 

 

 

 

 

 

 

 

 

 

 

 

 

 

 

 

 

 

 

 

 

 

 

 

 

 

 

그리고 걸어서 5분 거리면 바로 이곳 서퍼스 파라다이스를 즐기실 수 있답니다^^

호텔 수영장 뿐 아니라 바로 이 바닷가로도 언제든 점프할 수 있는 골드 코스트~ 완전 멋지죠?^^

 

"Weather Board" 호텔 엘리베이터를 기다리며 보니 벽면에 이런 손글씨로 채워진 날씨 안내가 보이네요~

내일이면 내일 날씨로 또 채워져 있겠죠?

 

QT 골드 코스트는 정말 신나는 분위기로 가득차있다. 골드 코스트 자체가 워낙 관광지로 유명한 부분도 있지만 온갖 다양한 디자인들과 색감들이 호텔 분위기를 더욱 들뜨게 하는 것 같다. 그리고 밤이 되면 외부에서도 호텔에 있는 레스토랑과 클럽에 놀러와서 더욱 부쩍거리는 곳이다.

 

우리는 레스토랑 예약이 이미 다 되어 있어 우리는 어쩔 수 없이 밖에 있는 곳에서 저녁을 먹었지만 다음에 꼭 레스토랑도 도전해봐야겠다~^^ 엘리베이터가 공사중이라 매번 오래 기다려하는 단점이 있었지만 그 외에는 정말 신나는 경험이었다.

 

평점 : ★★★★☆
가격대 : 220,000원~

한마디로 요약하면... 신나는 골드 코스트 여행을 계획하신다면, 그리고 디자이너 아이템을 탐내는 당신이라면 절대 후회하지 않으실거예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