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 3. 11. 14:07

얼마 전 읽었던 <서른살이 심리학에게 묻다(김혜남 정신분석 전문의 지음)>은 서른살을 즈음한 나에게 여러가지 생각을 하게 만들었던 책이었다.
어렵고 딱딱한 용어들로 가득했던 두꺼운 심리학이 아닌 어려운 용어들을 쉽게 풀어 쓰고, 드라마 속 주인공을 예를 들어 설명해서 더욱 친근하게 접할 수 있게 해주는 것도 이 책의 매력이다. 그리고 내 또래 사람들의 이야기.... 비전과 직장, 인간관계, 사랑 등.... 우리가 고민하고 있는 이야기들에 대해 모른척하지 않고 이야기하자고 하니 반가울 노릇이다.

그 중에 내가 머리를 툭 치며 웃고 또한 고민하게 만들었던 이야기들이 있어서, 아마도 나와 같이 평범하게 30대를 시작하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지 않을까?

< 이미지 출처 : http://www.gettyimages.com/ >

조명 효과(spotlight effect)
자신을 연극무대에 선 주인공인 것처럼 생각하는 것이다. 무대에 오르면 주인공에게 스포트라이트가 쏟아지고 관객들은 주인공이 어떤 옷을 입고, 어떤 말을 하고, 어떤 표정을 짓는지 그의 움직임 하나하나를 주시한다. 그러나 결과적으로 사람들은 내가 생각하는 것만큼의 50% 만큼도 나에 대해 인지하지 못하고 있다는 것이다.

많은 사람들이 타인의 시선에 신경을 곧두세운다. 내 생각엔 나이가 들수록 좀더 심해지는 거 같기도 하고... 나 또한 물론예외가 아니다. 매일 아침 바쁜 와중에 밥 먹기를 포기하기 옷을 고르다 2~30분씩 소비하는 건 나만 그런건 아니겠지? 그런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한국에서 살면서 다른 사람을 의식하지 않으면서 살기란 정말 힘들다는 생각이 된다. 그건 단지 외향적인 것만을 의미하지 않는다. 좋은 직업, 학력, 남들과 비슷해지기 위해 우리가 노력하는 모든 것들...
누군가를 늘 의식하면서 산다는 건 정말 피곤한 일이다. 직장에서 학교에서...또래집단에서 경쟁하고, 같은 여성이라는 이유로 경쟁하고....

여행을 가거나, 나를 아무도 모르는 곳에 가면 막상 더 신경쓰지 않게 되는데 말이다. 몇년전 호주에서 1년정도 지낼때에는 여유롭게 인생을 즐기며 사는 그들이 참 부러웠다. 그래서 나도 한국에 돌아가면 여유롭게 인생을 즐기며 살아야지 하는 생각을 했었으나.... 막상 돌아와보니 완전 딴나라 이야기가 되어 버렸다.

나의 측근인 M군은 다른 사람들 신경쓰지 말라고, 내가 하고 싶은 것, 그리고 원하는 것에 집중하라고 하지만 30여년을 그렇게 살았으니 하루 아침에 바꾸기가 쉽지 않다. 그래도 요즘 나는 노력중이다. 남들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는 것보다 내가 어떤 사람인지 깊이 생각하려고 노력중. 그리고 진정 내가 원하는 삶에 대해서.....^^

-작가의 말-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내 두발로 땅을 디디고 살고 있다는 안정감과 자신감, 그리고 스스로를 사랑하는 마음이다. 결국 내가 나 자신을 향해 환호할 수 있어야 하는 것이다.


  서른 살이 심리학에게 묻다
  (대한민국 30대를 위한 심리치유 카페)  

 
  김혜남| 갤리온| 2008.02.01 | 312p
  | ISBN : 9788901078588 




  • 바다안 2009.03.12 15:38 신고

    서른을 앞두었던 그때 그 복잡했던 마음이 떠오르는군요..
    (29살때 심란했고..막상 30에는 암생각이 없었던..ㅋㅋ)
    나자신을 아끼고 사랑하는 마음이 정말 젤 중요한 것 같아요.

    • bong^^ 2009.03.12 20:15 신고

      하하~ 저도 요즘 그래요. 언제 서른이 됐나 싶거든요. 시간의 속도만 빨라진거 빼고요^^;; 인생 선배님으로 서른 어찌 지혜롭게 보내야할지 조언 부탁드려용^^

    • 미돌 2009.03.14 07:32 신고

      지혜라...바다안님과 매우 밀접한 단어로군요..대단한 예지력 ㅋㅋ(근데 조명효과는 쓰다 마신거 아닌가요?)

    • bong^^ 2009.03.16 14:02 신고

      역시...예리하신 미돌님...지금 읽어보니 제가 머릿속으로 생각만하고 마무리를 안한것 같네용ㅋㅋㅋ
      감사합니다^^

  • 콜라맛 새콤달콤 2009.03.13 10:42

    왜 서른 살이 마음먹은 만큼 성공할 수 있는지
    왜 더 뜨겁고 간절하게 사랑할 수 있는지
    왜 마음껏 행복해질 수 있는지
    봉언니는 얻었군요^_^ 저도 곧 따라가겠어요 크크,

    • bong 2009.03.13 12:55

      ㅋㅋㅋ~ 그대도 지혜로운 여인이니 지금도 충분히 알고 있는거 같은뎅^^ 앞으로도 종종 놀러오세용^^
      즐거운 주말되시공!!

  • 미돌 2009.03.14 07:31 신고

    자신에 대한 존중과 사랑이 먼저일듯합니다. 그게되면 자연스레 자신을 자극하여 발전시킬 수 있지 않을까요? 제가 좋아하는 메신저 타이틀: 언제나 성장하기를 멈추지 말 것. 제 포스팅을 트랙백에 두고 갑니다~

    • bong^^ 2009.03.15 19:10 신고

      네~ 정말 공감하는 부분입니당^^ 그래서 저도 열심히 노력중입니다.ㅋㅋㅋ 그리고 미돌님께 많이 배우고 있는거 아시죠?^^

  • 에코♡ 2009.03.15 21:03 신고

    서른이 되신거군요
    @.@

    심리학이 서른살에게 답하다"라는 부록도 달라붙어있었는데
    저는 답을 제대로 보질못해서 인지..;;
    늘상 어렵더군요

    • bong^^ 2009.03.16 10:06 신고

      아직 저도 어려운걸요..^^;;;
      에코님~ 늘 열심이신 모습 너무 멋지세용~~~
      아자!아자!화이링!

  • 미아 2009.03.17 14:34

    남으로인해 내가 빛나보일때가있다
    지금내곁에서 나를 비춰주는 누군가 처럼 말이다 (반짝반짝 >.<;)
    지금우리시기가 어른이되었지만 완벽한 성숙을 이루기위한 과정을 거치는 시간을 보내는 시간이고 나이인것같기도해... 그사이에서 커나가기위한 내맘의 안정을 찾아가기위한 시간 ....???

    좋은책인것같아 읽어보고싶다 ...

    • bong^^ 2009.03.19 09:26 신고

      나이가 들수록 지혜가 늘어갈 수 밖에 없는 이유이기도 하겠지....ㅋㅋ 그만큼 경험하고, 배워가고, 느끼니까...
      그만큼 노력해야겠지만 말야.
      시간이 흐를수록 내 주위에 소중한 사람들이 많이 남아있다는게 내가 어떻게 인생을 살았는지도 알려주는 거겠지?
      그대에게 추천해주고 싶은 책이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