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12.30 14:08

광고는 시대를 반영한다는 말이 있다.
경제가 어려워서인지, 요즘은 가슴을 뭉클하게 만드는 광고들이 눈에 띈다. 밥 먹다가 눈물 찔끔 나게 만드는 광고들.... 이것이 광고의 힘이라고 생각한다.^^


긍정의 힘을 믿습니다(국정홍보처)

요즘 국정홍보처의 광고는 정말 눈부시다. 정부 캠페인 답지 않게 촌스러운 느낌도 없고
대한민국 사람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소재들, 작지만 강한 메시지.
이런 광고 잘 만드는 제일기획의 힘인가?


LG텔레콤 오즈의 "대리인생"편
오주상사의 가슴 찡한 광고 한편. 이문식 아저씨의 대리인생이 서글프지만 한바탕 웃게 만드는
힘이 있는 것 같다. 소시민을 대변하는 소박한 파마머리까지.
LG와 LG애드에서 이름 바꾼 HS애드의 합작품!

삼성전자와 SBS 광고 캠페인
"너의 코리아는 나의 코리아보다...."
대한민국의 어느 엄마,아빠가 가슴 뭉클하지 않겠는가? 이 어려운 시기에 이런 광고 하나쯤 만들어주는 센스~ 역시 광고 잘만드는 삼성과 제일기획이다. 마지막에 심플한 엔딩까지...
웬만한 안티 아니고서야 가슴팍에 삼성로고 콱 와닿는다.

경제가 어려울수록 여자들의 미니스커트가 짧아진다는 말. 머리보다는 가슴이 따뜻해지고 싶은 사람들의 마음을 울리는 광고들이 많아지는 요즘이다. 그리고 이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를 놓치지 않고 고객들의 마음을 훔치는 똑똑한 기업들이 눈에 띈다.
  • 미돌 2009.01.05 11:45 신고

    캬~ 역시 심금을 울리는 데에는 아이들 만한 소재가 없군요.
    어려울때일수록 희망을 이야기하는 목소리가 더 많아졌으면 좋겠습니다.

    • bong^^ 2009.01.06 09:33 신고

      미돌님도 역시 그 광고가 맘에 드시는군요^^ 사람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광고가 제품을 광고하는 것보다 장기적인 안목의 기업입장에서는 더 효과적인 것 같습니다.

  • Mark Heywood 2009.01.05 18:53

    Hello my darling,
    How are you?? Nice advertisements for LG, very creative darling.
    I really miss you, not a day goes by without thinking of ur beauty, wishing to see your smile again, laugh and cry together, i miss everything about you, you're my angel.
    Cant wait until my training if finished and we're together again.
    Byeeeeeeeeeee my love, have a good day and hope your new years holiday was good.
    Love you B

    • bong^^ 2009.01.06 09:44 신고

      Thanks darl, guess you don't understand much what I'm saying. I didn't translate this in English because it's hard to explain unique Korean ads concepts and relations between the company and ad agencis,I'll try next time^^ I miss u too. Have a great day.
      Love u C!!

  • 숀 어디가니? 2009.01.23 16:17 신고

    마지막 광고 좋긴한데, 몇개 빠졌네.
    너는 나보다 대출 빚이 많을 것이다.
    너는 나보다 집도 늦게 살 것이다.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