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11.23 20:05


지난 10월 일산에서 열린 2009 한국전자전의 모습을 잠시 담았다. 역시나 시기를 놓치면 포스팅 하기가 너무 어려운듯. 올해 KES에서는 우리나라 대표전자기업 2곳이 대규모의 부스 세팅을 했고, CANON, 동양공업전문대학 등 소규모 부스들이 자리를 잡고 있었다.
KES(Korea Electronics Show) was held in Ilsan last October, I know it's very late for posting though,hehe~ There are 2 major companies set their booth in a half of the place and others like CANON, Dong-yang technology College and so on...


LG전자 부스, 역시 중점을 두고 있는 보더리스 LED, LCD, PDP TV을 종류별로 배치하여 지나가는 이들의 시선을 잡고 있다ㅎㅎ
LG Electronics booth showed various kind of BODERLESS TV like LED, LCD, PDP TVs. It was magnificent that catching people's eyes.


삼성전자 부스는 파란색 형광 라인을 전면에 배치하여 브랜드 이미지와 꽤 어울리는 인테리어를 선보였다.
Samsung Electronics booth was well-matched with the brand image and blue lines in the front.


개인적으로 작은 부스였지만 가장 매력적이었던 CANON 부스. 프레임을 컨셉으로 적절히 배치하여 아이덴티티를 살리면서도 작은 공간을 효과적으로 배치하였다.
In my opinion, I like the CANON booth even though was not so big becasue they designed the concept for frame which is identified of brand. It is very efficient using the place.

이번 KES에서 돋보였던 것은 기업들의 친환경 전략이다. LG전자가 최근 내놓은 풀터치폰 GD510은 옥수수 소재를 사용한 핸드폰 뒷면 부분과 콩기름을 이용한 인쇄지 제작등을 하여 친환경적인 요소들을 더욱 강조하였다.
One thing that very focused at KES is Ecological product strategy. LG recently showed strong plan for this area that launched the full-touch phone GD-510 uses the material from corn for back side of cellphone and soy-oil paper for the manual.


눈을 사로잡은 삼성전자의 전자책. 사실 기능은 잘 모르지만 디자인이나 가죽재질의 커버까지 개인적으로 굉장히 맘에 들었다^^ㅎㅎ
Notable Electronic Book from Samsung that I like the design and leather cover even though I don't know abouth this very well. hehe~~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성능으로 무장한 TV들 사이에서 빼꼼히 자리잡고 있는 LG 클래식 TV, 디지털이지만 흑백기능까지 갖춘 자그마한 것이 소꿉놀이하기 좋은 장난감 같다.ㅋㅋㅋ
LG Classic TV which is standing between luxurious design and extremely better quality TVs, is digital TV but also have black & white screen fuction too. It looks like small but interesting toy TV, hehe~


2009. 10 .14. 어느 오후 KES에서 시간을 보내다.
One day afternoon, I spent some time at KES. 14th of October, 2009